린컴퍼니, "외형 작아도 존재감 있는 온라인 브랜드 육성" > FOCUS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FOCUS

린컴퍼니, "외형 작아도 존재감 있는 온라인 브랜드 육성"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채연 기자 (mong@fpost.co.kr) | 작성일 2020년 09월 24일 프린트
카카오톡 URL 복사

본문


 

온라인 전용 '디어케이' 두 번째 시즌 마케팅 집중

페미닌 재킷·블라우스·원피스 키 아이템으로

베테랑 스타일리스트 노주희와 협업

린컴퍼니(대표 문경란)가 여성복 ‘디어케이K(Dear. K)’의 컬렉션을 강화했다.

 

‘디어케이’는 린컴퍼니가 올 여름 론칭한 온라인 전용 브랜드로, 모 브랜드인 ‘케네스레이디’의 아이덴티티를 공유하는 컨셉추얼 브랜드다. 볼륨이 큰 모 브랜드 대비 압축적 MD, 세밀한 타깃 설정을 통한 유니크 디자인, 경쟁력 있는 가격대를 강점으로 내세운다.  

 

린컴퍼니는 자사몰 중심의 온라인 비즈니스 모델 구축, 개별 브랜드 파워와 소비자 선호도 제고를 목표로 올 봄 ‘린’과 ‘라인’의 디퓨전 라인 ‘위들린(Huit de lynn)’과 ‘라인 스튜디오 원(Line studio one)’에 이어 ‘디어케이’를 출시했다. 판매도 자사몰인 바이린샵(bylynn.shop)에서만 한다. 

 

두 번째 시즌을 맞은 ‘디어케이’는 베테랑 스타일리스트 노주희와 협업했다. 

마이 프레셔스(My Precious)를 테마로, 키 아이템인 재킷과 스커트 셋업, 원피스, 블라우스를 ‘디어케이’만의 몽환적 감성으로 해석했다. 


 

클래식 아이템의 정석을 보여주는 카멜 컬러 울 재킷의 경우 보이프렌드 핏에 미니스커트와 셋업 구성해 포멀부터 데일리 캐주얼 룩까지 소화할 수 있도록 했다. 재킷 카라와 라펠의 독특한 꼬임 디테일 장식이 특징. 

 

로맨틱 스타일 원피스는 이번 협업 컬렉션의 핵심 아이템. 몸의 실루엣을 따라 자연스럽게 흐르는 핏, 우아한 플레어 햄 라인, 길게 늘어뜨린 리본디테일, 어깨와 소매 셔링 등 브랜드 색과 매력을 온전히 드러낸다. 미니와 롱의 2가지 길이와 크림, 핑크, 코럴, 네이비 등 컬러 구색을 다양하게 가져간다. 

 

린컴퍼니는 ‘디어케이’를 비롯해 올해 론칭한 온라인 전용 브랜드 라인업을 두고 매출 확보에 매몰되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흔들리지 않는 브랜드 색과 스토리를 확실하게 정립해 경쟁력을 키우는데 집중할 방침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FSP 연재

POST
STAND
(주)다음앤큐큐
매장을 위한 매장

인터뷰

패션포스트 매거진

41호 41호 구독신청 목차 지난호보기

접속자집계

오늘
1,508
어제
2,386
최대
14,381
전체
1,067,201

㈜패션포스트 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대로 213 마곡보타닉파크타워 2 1217호
TEL 02-2135-1881    FAX 02-855-5511    대표 이채연    사업자등록번호 866-87-01036    등록번호 서울 다50547
COPYRIGHT © 2019 FASHION POS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