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문, 새 판 짠다 > FOCUS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FOCUS

독립문, 새 판 짠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채수한 기자 (saeva@fpost.co.kr) | 작성일 2021년 04월 02일 프린트
카카오톡 URL 복사

본문

68ef56a8c68880460a1bd0e37d551062_1617323416_0576.jpg
 

 

독립문(대표 이정순)이 조직을 개편하고 재도약의 기틀을 마련하고 있다.

 

독립문은 홍인숙 대표가 물러나고 선대 김세훈 회장의 부인 이정순 여사가 새로운 대표를 맡게되면서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해 퇴사했던 김제석 전무를 복귀시키며 전열을 새롭게 가다듬고 있다.

 

김제석 전무는 전과 같이 피에이티를 총괄한다.

 

독립문은 최근까지 매각을 위한 작업을 벌여 왔으나 최종 결렬되면서, 조직을 새로 정비하고 브랜드 정상화에 나설 계획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FSP 연재

POST
STAND
(주)다음앤큐큐

인터뷰

패션포스트 매거진

53호 53호 구독신청 목차 지난호보기

접속자집계

오늘
192
어제
2,709
최대
14,381
전체
1,531,100

㈜패션포스트 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대로 213 마곡보타닉파크타워 2 1217호
TEL 02-2135-1881    FAX 02-855-5511    대표 이채연    사업자등록번호 866-87-01036    등록번호 서울 다50547
COPYRIGHT © 2019 FASHION POST ALL RIGHTS RESERVED.